다른 댓글
아스히 메이지 도쿄 연가

4.2

※긴글, 설명※
원래 psp로 나왔던 메이코이, 풀문이랑은 다른 세계관이라고 생각하면 됨.
캐릭터는 같은데(+3명) 여주가 처음에 처하는 상황이랑 살게 되는 곳도 다르고 간단히 말하면 원작이랑은 평행세계?라고 생각하면 될 듯.
이벤은 이벤 가챠돌려서 스토리랑 스틸컷 얻는게 끝.
가챠는 캐시템인 별조각이나 달의 물방울이라고 3시간에 1개, 최대 5개 주는 걸로 돌리면 됨.
즉 15시간마다 무료로 한번 돌릴 수 있음.(<-덕분에 새벽에 일어나서 가챠돌리고 다시 잠)
가챠확률은 최고등급빼면 꽤 잘나와서 최애가 최고등급이 아니라면 굳이 과금할 필요없음.(<-그래서 중복도 많이 나옴..)
근데 이벤 끝나면 거의 다음 날에 이벤 또 바로 시작이라서 쉴 수가 없음.(<-빡치는 점임)
멘스는 한 화에 물방울 1개로 볼 수 있는데 멘스에 딸려있는 특별 스토리?들은 별조각 있어야 함.
그리고 전작인 풀문, 트와일라잇 키스(팬디), 낭만극장??(아직 안봐서 뭔지 잘 모름) 스토리도 딸려있어서 그것도 볼 수 있음.
풀문은 한 화에 물방울 1개나 100마일, 트키랑 극장은 200마일로 볼 수 있는데 마일리지는 로그인하면 주거나 이벤에서 일정포인트이상, 랭킹안에 들면 줌.
근데 많이 안줘서 스토리 다보려면 생노가다해야하는데 노가다할 컨텐츠가 없음.
진짜 가챠 -> 스토리 -> 가챠 -> 스토리의 무한굴레..
그래도 스토리랑 애들이 좋아서 다 용서됨.
극장은 모르겠고 풀문이랑 트키는 풀보이슨데 트키가 음성끝부분이 계속 끊김... 그래서 몰입감이 좀 깨짐.
결론은 스토리 재밌고 할만하니까 고민한다면 해보는 걸 추천.
얼마안가서 최애에게 허덕이고 있는 자신을 보게될거임.
슌소, 쿄카, 렌타로.. 내가 많이 사랑한다..☺
QooApp 안드로이드 버전 받기